조회 수 300 추천 수 0

문사수법회 중앙전법원
개원 23주년 기념법회


* 일시: 2017년 7월 16일(일)
* 법문: 여여법사
* 법문제목:
잠자리가 같다고,
꿈자리도 같을까?
* 여시아문: 秀淨 박지영


문사수법회가 대중법회를 연지 23주년이 되었습니다.
법회를 열어 정진을 할 수 밖에 없었던 까닭은 무엇일까요?


꿈 속에 사는 인생임을 알지 못하고,
'누가 왜 어디를 향해 가느냐?'에 대한 물음없이
'어떻게'에만 매달려 살아가는 이 시대.


종교(생명이 보장된 자리)가 없다는 문제의식을 가지고
인연 자체에 뛰어든 것이 법회의 열림입니다.
근거는 부처님 말씀에 의지해
'인연을 살려내는 것'이 생명을 이어가는 법칙입니다.


많은 것 중에 하나, 효용성있는 것,
편리한 것 등등은 종교가 아닙니다.
부처님 법문에 눈 뜬 사람이라면
인연에 뛰어들어 인연속에서 생명을 피워냅니다.


이 轉法院에서 법이 굴려져서,
각자의 삶의 현장에서
부처님생명의 싹을 틔우고 법이 흐르도록 하는 것.
이것이 已成佛(이미 성불해 있다)입니다.


우리의 꿈은
부처님생명으로 피어나
부처님생명으로 살다가
부처님생명으로 복귀하는 것입니다.


이것이 부처님 은혜에 조금이라도 보답하며 사는 것입니다.
법우님들! 찬탄드립니다!


나무아미타불!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여시아문 게시판에 대하여...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0.04.19 103930
347 「중앙」2017년 8월 13일 범열법사님 법문을 듣고~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7.08.19 84
346 [중앙] 2017년 8월 6일 대중법회 법문을 듣고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7.08.11 92
345 7월23일 법문을 듣고   [레벨:2]성원 2017.08.02 111
» [중앙] 2017년 7월 16일 법문을 듣고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7.07.22 300
343 지금 법우는 대도를 걷고있는가?   [레벨:2]성심 2017.07.13 311
342 [중앙] 2017년 7월 2일 대중법회 여시아문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7.07.07 371
341 [중앙] 2017년 6월 25일 대중법회 여시아문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7.07.07 348
340 [중앙] 연기緣起를 기준으로 삶을 기준基準하라!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7.06.24 498
339 「중앙」2017년 6월 11일 정신법사님 법문을 듣고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7.06.17 487
338 법공양,의 무량공덕   [레벨:2]성원 2017.06.08 531
337 [중앙] 법(法)을 먹는 아귀를 아는가?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7.06.03 613
336 불사로 살려지는 삶   [레벨:1]성산 2017.05.19 906
335 [중앙] 업력일까? 원력일까?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7.05.16 851
334 [중앙] 보면 못 보고, 알면 모른다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7.05.02 1054
333 [중앙] 부처님을 어찌 알아뵈오리까!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7.05.01 1071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 24 Next ›
/ 24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