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376 추천 수 0
희망은 절망을 먹고 자란다
月行 박정순


이와 같이 들었습니다.

희망??
절망!!
법문이 온통 화두입니다.

독실한 불제자로 알려진 역사속의 두 여인,
인목대비와 개똥이. 
치열한 삶의 각축장에서
각자 치열하게 믿었던 부처님,
그 분들이 모신 부처님은 누구일까?
나는 지금 어떤 부처님을 믿고 있는가?
불교는 무엇이며, 
나는 어떤 희망을 가지고 사는가?

혹시나 자기가 가지고 있는 답을 
연장해 보려고 있는건 아닌지.

일주일이 후다닥 지나갑니다.
월요일이 시작되고, 화요일 경전학당을 다녀오면 
벌써 일요일이 다가옵니다.
일상 나름대로 바쁘기는한데 
토요일이 지나고 나면 왜 바빴는지 잘 모릅니다.
그러면서 일주일, 
한 달이 번개같이 지나가곤 합니다.

검증되지 않는 시기, 질투에 반응하여 
이를 앞세우다보면 무엇이 되고 싶고 
시기의 대상, 시기의 사람이 하고 싶은 것을 
자기도 하고 싶어합니다.

아귀의 특성처럼 한없이 가지고 있어도
끝없이 누릴 줄 모르는
현대인은 아귀적 특성을 가지고 있습니다.
삶이란 누려가며 살아가는 것입니다.

질문으로  끝을 맺습니다.
법우님(월행)은 누리시면 살아가시겠습니까?
끝없이 배고프며 살아가시겠습니까?

나무아미타불!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여시아문 게시판에 대하여...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0.04.19 113899
358 내 운명이 궁금하거든 참회하라! (2017.12.3. 정신법사님) 지도 정영숙   [레벨:4]범정 2017.12.09 16
357 진정한 보은의 길, 전법! (2017. 11. 26. 범열법사님) - 세안 김춘실   [레벨:4]범정 2017.11.27 552
356 「중앙」2017년 11월 19일 여여법사님 법문을 듣고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7.11.23 731
355 뻔한 고정관념   [레벨:2]성광 2017.11.07 1042
354 2017년 10월 15일 여여법사님법문 "길은 열린다"   [레벨:1]연원 2017.10.20 1264
353 [중앙] 2017년 10월 8일 범열법사님 법문을 듣고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7.10.15 1109
352 상대세계의 비밀(중앙: 정신법사님 법문을 듣고...)   [레벨:0]윤혜영 2017.10.06 1680
» 「중앙」2017년 9월 17일 여여법사님 법문을 듣고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7.09.28 1376
350 전인미답, 구도자의 길을 찬탄합니다. (일요법회-9/24일)   [레벨:2]성광 2017.09.28 1259
349 9월10일 법문요약(신심의 공덕)   [레벨:2]쿠키 2017.09.14 1534
348 (중앙) 8월20일 법문을 듣고   [레벨:1]是明 2017.08.22 1943
347 「중앙」2017년 8월 13일 범열법사님 법문을 듣고~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7.08.19 2103
346 [중앙] 2017년 8월 6일 대중법회 법문을 듣고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7.08.11 1907
345 7월23일 법문을 듣고   [레벨:3]성원 2017.08.02 1758
344 [중앙] 2017년 7월 16일 법문을 듣고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7.07.22 2207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 24 Next ›
/ 24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