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는 햇볕이 아까워라

법문 : 여여법사

요약 : 보월법우

 

‘노는 햇볕이 아까워라’ 라는

법문 제목을 마주 하면서

제일 먼저 드는 생각이

 

어느 햇살 좋은날

이불을 말끔히 빨아서

햇볕에 말렸을 때 그 기분

그리고 그 햇볕 냄새를 맡으며

이불을 덮었을 때 그 느낌

그 느낌이 생각 났죠.

마냥 내어 주는 빛

마냥 부담 없이 쓰면 되는 빛이었죠

 

때때로 ‘나’라고 주장했던 순간

‘내가 한다’고 주장했던 모든 것들

어느 날 살려짐의 은혜에 맡기니 행복했던 순간들

이 모두가 어쩜 당연했다고 느꼈을지도 모르겠네요.

 

하지만 순간순간 나는 깨져야 했고

깨져야 새로운 생명과 마주할 수 있었죠.

부처님을 만나는 시작의 자리 였죠.

 

멈춤 없이 변화하는 그곳에 나를 맡기는 지금

그 지금을 두려워하지 않으면서

지금도 불법을 만난 걸 감사하며

살려지는 은혜를 잊지 않기 위해

‘나무아미타불’ 염불 소리에 귀 기울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여시아문 게시판에 대하여...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0.04.19 113899
358 내 운명이 궁금하거든 참회하라! (2017.12.3. 정신법사님) 지도 정영숙   [레벨:4]범정 2017.12.09 16
357 진정한 보은의 길, 전법! (2017. 11. 26. 범열법사님) - 세안 김춘실   [레벨:4]범정 2017.11.27 553
» 「중앙」2017년 11월 19일 여여법사님 법문을 듣고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7.11.23 731
355 뻔한 고정관념   [레벨:2]성광 2017.11.07 1042
354 2017년 10월 15일 여여법사님법문 "길은 열린다"   [레벨:1]연원 2017.10.20 1265
353 [중앙] 2017년 10월 8일 범열법사님 법문을 듣고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7.10.15 1109
352 상대세계의 비밀(중앙: 정신법사님 법문을 듣고...)   [레벨:0]윤혜영 2017.10.06 1681
351 「중앙」2017년 9월 17일 여여법사님 법문을 듣고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7.09.28 1377
350 전인미답, 구도자의 길을 찬탄합니다. (일요법회-9/24일)   [레벨:2]성광 2017.09.28 1259
349 9월10일 법문요약(신심의 공덕)   [레벨:2]쿠키 2017.09.14 1534
348 (중앙) 8월20일 법문을 듣고   [레벨:1]是明 2017.08.22 1943
347 「중앙」2017년 8월 13일 범열법사님 법문을 듣고~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7.08.19 2103
346 [중앙] 2017년 8월 6일 대중법회 법문을 듣고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7.08.11 1907
345 7월23일 법문을 듣고   [레벨:3]성원 2017.08.02 1758
344 [중앙] 2017년 7월 16일 법문을 듣고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7.07.22 2207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 24 Next ›
/ 24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