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623 추천 수 0
세상살이 액세서리가 늘어납니다.
식이 생겨나고 식이 덩어리가 됩니다.
식이 나인지 식덩어리가 나인지
나로서는 도저히 알 수 없습니다.

부족한 하루가 가고 면목없는 한달이 갑니다.
일상의 소소한 즐거움을 해탈이라 안위삼고
비교 상대를 규정하고 비루한 경쟁에 매몰됩니다.
나로서는 도저히 벗어날 길이 없습니다.

본래 면목이 면식에 가려 보이지 않습니다.
본래 면목을 알고싶어 부처님께 의지합니다.
부처님! 나라고 규정지을 바 없습니다.
오직 나무아미타불 염불합니다.

사람몸 받아 세상에 오신 일대사 인연의 소식

나의 참생명 부처님생명

나무아미타불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여시아문 게시판에 대하여...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0.04.19 121355
383 귀는 열고, 눈은 감고 (2018.06.10.범혜법사님)_수정 박지영 법우님   [레벨:4]범정 2018.06.14 35
382 여시아문_보산   [레벨:6]寶山 2018.06.08 86
381 20180527 극락왕생의 인행因行(범활법사님) 여시아문_정월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8.06.01 164
380 [중앙] 의무가 아닌 도리로 산다. [2018년 5월 20일(일) 여시아문]   [레벨:4]유원~ 2018.05.21 178
379 「중앙」2018년 5월 13일(일) 여시아문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8.05.17 157
378 5월 첫 째주 정신법사님 법문 (여시아문)   [레벨:0]바보온달 2018.05.10 241
377 영원한 생명흐름,열반   [레벨:0]보리수 2018.04.30 290
376 여여법사님법문을듣고   [레벨:2]성심 2018.04.20 405
375 지혜로운 인생( 忍生)이여!_범정법사님 법문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8.04.13 534
374 말법시대의 사명감_정신법사   [레벨:0]나무나무 2018.04.03 642
» 면식이 있다고 상대를 아는가? - 여여법사님   [레벨:0]한눈에쏙 2018.03.22 623
372 나날이 좋은 날임을 믿는가? -명성법사님-   [레벨:5]보명 2018.03.16 708
371 2018년3월4일 `금강문을 열고, 화엄밭을 돌아 미타정원에서 노닌다~'   [레벨:1]연원 2018.03.09 663
370 주고 또 주고   [레벨:0]문명 2018.03.01 637
369 주고 또 주고   [레벨:0]문명 2018.03.01 692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 26 Next ›
/ 26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