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67 추천 수 0
천성순
이와 같이 들었습니다.

나는 법문을 듣기위해 한달에 한번 의무적으로 법당에 옵니다.
한달에 한번이지만 어떤 날은 몸이 피곤해지면 쉬고 싶은생각에
갈까말까 망설이기도 합니다.
하지만 적어도 한번은 반드시 가겠다고 스스로 한 약속때문에 갈때도 있습니다.
그런데 참 이상하게도 법당에 들어와 부처님과 법우님들의 환한 미소와 마주하면 금새 피곤함은 사라지고 
내가 왜 올까말까 망설였을까 하는 반성을 하게 됩니다. 

법사님의 법문
 '영원한 생명흐름,열반' 
제목은 추상적이고 어렵게 느껴졌지만 나와 늘 가까이 항상하고 있는것들에 대한 고마움과 소중함을 다시한번 깨달게 한 시간이었고
내가 알면서 실천하지 않은것들에 대한 반성의 시간을 갖게 해주셨던 마음 따뜻한 법문이었습니다~~

나무아미타불!!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여시아문 게시판에 대하여...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0.04.19 120969
380 [중앙] 의무가 아닌 도리로 산다. [2018년 5월 20일(일) 여시아문]   [레벨:4]유원~ 2018.05.21 33
379 「중앙」2018년 5월 13일(일) 여시아문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8.05.17 43
378 5월 첫 째주 정신법사님 법문 (여시아문)   [레벨:0]바보온달 2018.05.10 119
» 영원한 생명흐름,열반   [레벨:0]보리수 2018.04.30 167
376 여여법사님법문을듣고   [레벨:2]성심 2018.04.20 284
375 지혜로운 인생( 忍生)이여!_범정법사님 법문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8.04.13 399
374 말법시대의 사명감_정신법사   [레벨:0]나무나무 2018.04.03 499
373 면식이 있다고 상대를 아는가? - 여여법사님   [레벨:0]한눈에쏙 2018.03.22 504
372 나날이 좋은 날임을 믿는가? -명성법사님-   [레벨:5]보명 2018.03.16 571
371 2018년3월4일 `금강문을 열고, 화엄밭을 돌아 미타정원에서 노닌다~'   [레벨:1]연원 2018.03.09 568
370 주고 또 주고   [레벨:0]문명 2018.03.01 552
369 주고 또 주고   [레벨:0]문명 2018.03.01 564
368 [중앙] 2018년 2월 18일 여여법사님 법문: 감사를 상속하고 세배로 찬탄하네.   [레벨:12]id: 문사수문사수 2018.02.18 735
367 인연입니다 (2018.02.11.범활법사님) - 지종 김은숙   [레벨:4]범정 2018.02.13 736
366 업력(業力)의 수레바퀴를 멈추어라!(2018.02.04.정신법사님) - 智度 정영숙   [레벨:4]범정 2018.02.06 861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 26 Next ›
/ 26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