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가입 1단계

이용약관

염불인의 생활훈

- 十大碍行 -


도를 배우는 사람에게 왜 장애가 없겠는가?

지금 장애에 먼저 거처하지 않는다면,

장애가 이를 때 극복할 수 없으리라.

그러니 마땅히 깊이 명심하리라.


첫째, 몸에 병 없기를 바라지 않으리라.

병이 없으면 탐욕이 생기고, 탐욕이 생기면,

반드시 계율을 파하여 도에서 물러난다.

이에 병고로 양약을 삼으리라.


둘째, 세상을 살면서 어려움 없기를 바라지 않으리라.

어려움이 없으면 반드시 교만과 사치가 일어나고,

교만과 사치가 일어나면,

반드시 일체를 속이고 억압한다.

이에 근심과 재난으로 해탈을 삼으리라.


셋째, 배움에 장애 없기를 바라지 않으리라.

장애가 없으면 배우는 것이 주제넘게 등급을 넘고,

배움이 등급을 넘으면,

반드시 얻지 못하고도 얻었다 말한다.

이에 장애로 놀이를 삼으리라.


넷 째, 수행에 역경 없기를 바라지 않으리라.

역경이 없으면 원력이 견고하지 못하고,

원력이 견고하지 못하면,

반드시 증득하지 못하고도 증득했다 말한다.

이에 역경으로 수행의 반려를 삼으리라.


다섯째, 일을 도모하며 쉽게 성취되기를 바라지 않으리라.

쉽게 성취되면 뜻이 경솔하고 태만하게 되고,

뜻이 경솔하고 태만하면,

반드시 스스로 유능하다고 자칭한다.

이에 곤란으로 편안함을 삼으리라.


여섯째, 사람을 사귀며 내게 이익되기를 바라지 않으리라.

이익이 되고자 하면 의리를 잃고

의리를 잃으면,

반드시 다른 사람의 허물을 보게 된다.

이에 겸손함으로 밑천을 삼으리라.


일곱째, 남이 나의 뜻에 따라 순종하기를 바라지 않으리라.

순종하며 알맞게 해주면 자신을 뽐내게 되고,

안으로 자신을 뽐내면,

반드시 내가 옳다고 고집한다.

이에 거역하는 사람으로 이웃을 삼으리라.


여덟째, 덕을 베풀고 보답을 바라지 않으리라.

보답을 바라면 뜻에 도모함이 있고,

뜻에 도모함이 있으면,

반드시 번잡한 명예를 드날리려 한다.

이에 덕 베푸는 것을 헌신짝처럼 여기리라.


아홉째, 이익을 분수에 넘치게 바라지 않으리라.

분수에 흠뻑 젖으면 어리석은 마음이 요동하고,

어리석은 마음이 요동하면,

반드시 추악한 이익으로 자기를 허문다.

이에 이익을 멀리하는 것으로 부귀를 삼으리라.


열째, 억울함을 당하더라도 밝혀지기를 바라지 않으리라.

억울함을 밝히면 남과의 대립을 잊지 못하고,

대립된 마음을 간직하면,

반드시 원한이 더욱 발생한다.


이에 억울함을 당하는 것으로 수행의 문을 삼으리라.

이와 같이 막히는 데서 통하는 것이요,

행함을 구하는 것이 도리어 막히는 것이니,

이 장애가 곧 일체 중생의 큰 선지식이며,

또한 일체 중생을 진실하게 돕는 복전인 것이다.

이러한 장애로써 도를 삼지 않는다면

장애 아닌 것이 반대로 장애를 이루리라.


나무아미타불

나무아미타불

나무아미타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