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 2018년 1월 7일 '날든 뛴들 도로아미타불' 정신법사님 법문을 듣고

by 유행 on Jan 10, 2018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ESC닫기

+ - Up Down Comment Print

 

이와 같이 들었습니다.

 

서유기에서 손오공은

자기 재능을 뽐내고, 바램 들을 성취하며, 날뛰다가

부처님께 잡혀서 오행산에 갇히게 됩니다.

 

부처님은 사람의 마음을 원숭이에 비유합니다.

 

스스로를 뽐내고, 욕망을 성취하고, 이에 안주하며,

명예와 재물 등 여러 외부조건에 휘둘리는 마음은

원숭이의 마음과 다를 바 없습니다.

그리나 그 외부조건들은 반드시 를 배반합니다.

 

주위 환경과 조건에 휘둘리지 않는 내 마음 한자리.

바로 그 본래 마음이 이미 그렇게 와 있습니다[如來].

 

그 본래 마음은 청정해서 무심(無心)입니다.

그 본래 마음을 잘 쓰면 일체 공덕을 성취합니다.

그 본래 마음의 고향으로 돌아가기를 발원해야 합니다.

 

오늘도 한 배, 한 배 절을 올립니다.


나의 본래 마음이 부처님생명임을 찬탄합니다.

나무아미타불!”

당신 본래 마음이 부처님생명임을 찬탄합니다.

나무아미타불!”

우리 함께 극락세계에 나기를 발원합니다.

나무아미타불!”

 

나무아미타불!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